Categories
Album KPOP Album

블리처스(Blitzers) ‘Check-In’ (2021)

평가: 2.5/5

방탄소년단과 블랙핑크 등에 이어 해외시장을 공략하는 이른바 ‘4세대 아이돌’의 등장이 가시권에 있다. 올해 5월 21일에 데뷔한 7인조 보이그룹 블리처스도 그들 중 한 팀이다. 지난해 말에 ‘우조 서클’이란 이름으로 게시한 ‘Blitz’가 유튜브 조회 수 100만을 훌쩍 넘기며 관심을 모은 그들은 그룹명처럼 ‘음악과 춤으로 세상을 향해 돌진하겠다(Blitz)’는 포부를 밝히며 첫 EP < Check-In >으로 예비 팬들과 인사를 나눈다. 신생 기획사 우조엔터테인먼트의 그룹으로서는 이례적으로 초동 판매량 9,300장을 기록했으니 출발이 산뜻하다.

연습생 시절 ‘우조 서클’로 쌓은 조직적인 안무는 뮤직비디오와 릴레이 댄스 비디오 등 각종 영상에서 빛을 발하면서 세계관으로 가득한 아이돌 그룹들 사이에서 ‘우리 자체가 세계관’이라고 말하는 리더 진화의 자신감을 지탱한다.

록과 힙합을 기반으로 한 강력한 비트의 수록곡들은 집단 군무와 상승효과를 낸다. 재즈 피아니스트 허비 행콕이 1983년에 발표한 일렉트로 펑크(Electro Funk) 곡 ‘Rockit’의 사운드를 일정 부분 이식한 ‘Blitz(next level remix)’가 대표적이다. 3번곡까지 몰아치던 앨범은 희망적인 신시사이저를 채색한 ‘Dream pilot’로 강렬함 이면의 부드러움을 꺼내 보이며 여러 가지 음악 색을 아우르겠다는 지향성도 내비친다.

블락비를 소환하는 강성 댄스음악은 인상적이나 확성기를 덧댄 후렴구로 외려 어색함을 가중한 타이틀곡 ‘Breathe again’과 ‘Ocean blue’의 어눌한 멜로디 전개는 역설적이게 음악 본연에 내실을 기해야한다는 숙제를 남긴다. 타이틀곡의 가사처럼 숨이 헐떡여도 멈추지 않고 달리는 열정이 아이돌 과포화 시대에 블리처스가 취해야 할 생존전략이다.

– 수록곡 –
1. Blitz(next level remix)
2. Check-in
3. Breathe again
4. Ocean blue
5. Dream pilot
6. 도화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