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Album KPOP Album

보수동쿨러 ‘Yeah, I Don’t Want It'(2019)

평가: 3.5/5

보수동쿨러에게는 특별한 게 있다. 이들은 마음을 사로잡는, 그것도 흡입력 있게 단박에 사로잡는 음악을 한다. 누구에게나 꼭 하나 그런 곡이 있기 마련이겠지만 이 밴드의 노래는 뭐랄까 듣는 사람을 푹 빠져들게 만든다. 징글쟁글한 일렉트릭 기타가 대부분의 멜로디와 전체 추진력을 담당하는 구조 안에서 수록곡은 저마다 색다른 매력을 뽐낸다. 에너제틱하며 동시에 사색적인. 그 이중적인 분위기가 음반을 감싼다.

2017년 부산을 기반으로 결성한 밴드는 2019년 첫 EP인 이 앨범을 내놨다. 제목인 ‘나는 그것을 원하지 않아’라는 단호한 거절의 표현은 작품의 중심 태도와 같다. 조금은 삐뚤게 그러나 확실하게 이들은 마음대로 되지 않는 세상에 저항한다. 대상은 때로는 연인에게로 때로는 나에게로 또 때로는 삶으로 향한다. 이때 핵심은 선명한 부정 곁에 함께하는 여유와 낭만. 한 글자씩 입으로 곱씹게 되는 시적인 가사와 멜랑꼴리하고 몽글거리는 기타 톤은 밴드만의 색채를 빠르게 퍼뜨린다.

타이틀 ‘0308’ 은 그룹의 강단을 담았다. 펑키한 리듬 위에 ‘삶은 누구에게나 실험이고 중독의 연속이다’는 가사를 내레이션으로 내뱉는데 2016년 이랑의 ‘신의 놀이’가 주었던 통쾌함과 시원함이 전해진다. 하고 싶은 말들을 툭툭 내뱉다 자신들의 말에 동조하지 않아도 괜찮다는 듯 무심하게 던지는 ‘아닌가’란 질문 또한 놓칠 수 없는 매력 포인트. 연이어 ‘도어’는 눈에 그려지는 아름다운 노랫말로 마음을 녹인다. ‘눈 맞춘 적 없던 시간들이 발끝에 멈춰’있을 때 문 앞에서 무언가를 기다려본 사람, 간절함을 손에 쥐어본 이에게 곡은 최고의 위로가 된다.

유독 거친 기타 톤이 흐르는 ‘목화’의 시린 감성과 음반 내 가장 어두운 감정을 분출하는 ‘이 여름이 끝나고’의 맛과 멋을 살린 건 전 보컬 정주리의 소화력 덕택이었다. 그가 떠나고 새 보컬 김민지가 바통을 이어받은 지금 내달 돌아올 신보가 궁금하다. 머리 위로 과감하게 엑스를 그리는 용기와 넘치는 낭만, 유쾌함을 가진 그룹. 잔잔하게 밀려오는 파도처럼 뚝심 있게 밀어붙인 그들의 개성이 부산 밴드의 지평을 더욱 넓혔다.

– 수록곡 –
1.You were here, but disappeared
2. 0308
3. 도어
4. 목화(intro)
5. 목화
6. 이 여름이 끝나고

Categories
KPOP Single Single

조유리 ‘Glassy’ (2021)

평가: 3/5

첫 솔로곡의 키워드는 ‘안정감’이다. 타이틀마다 고음 셔틀을 담당했던 그룹 활동과는 달리 ‘Glassy’의 조유리는 훨씬 탄탄하고 무게감 있는 보컬을 선보인다. 특유의 허스키한 음색이 잘 들어올 수 있도록 사운드의 변화를 최소한으로 두고 보컬 자체의 강약 조절에 더 중점을 찍었다. 높낮이가 드라마틱 하지 않기에 자칫 루즈할 수 있었으나, 후렴구의 ‘라 라 라’가 확실하게 각인이 될 법한 멜로디이며 숨을 고를 타이밍에 배치되어 있어 중요한 역할을 도맡는다. 위와 같은 영리한 움직임에서 조유리를 음악으로 형상화하기 위한 노력이 보인다. 그의 이름을 닮아 깔끔한 첫 페이지다.

Categories
KPOP Single Single

루나(Luna) ‘Madonna’ (2021)

평가: 3/5

그룹 에프엑스로 활동했던 루나가 10년간 몸담았던 SM을 떠나 본격적인 홀로서기에 나선 첫 싱글이다. 2016년 퓨처 하우스 장르에 도전했던 솔로 데뷔곡 ‘Free somebody’ 이후 줄곧 서정성 짙은 곡들을 발매해 왔지만 다시금 댄서블한 사운드를 선보이며 퍼포먼스와 가창을 함께 선보였던 무대의 화려함 속으로 돌아갔다. 파워풀한 보컬과 싱잉 랩 사이를 오가는 목소리의 다채로운 변화에서 공백기 동안 응축되어 있던 가수의 기량이 한껏 드러난다.

지난 5년간 활발한 음반 활동을 하지 못했던 그는 가수를 꿈꾸던 시절 동경했던 ‘Madonna’를 떠올리며 당당한 디바의 모습으로 다시 일어서고자 한다. 1980년대 마돈나의 곡들을 오마주한 후렴구는 과도한 레퍼런스처럼 느껴지기도 하지만 파워 발라드 풍의 도입부, 이국적인 선율로 트렌디함을 연출한 프리코러스 등의 변주를 시도하며 차별화를 꾀한다. 쉴 새 없이 분위기가 전환되는 곡의 중심을 루나의 폭발력과 에너지가 탄탄하게 잡아주며 ‘남 눈치 보지마’라는 가사 속 당찬 기세를 극대화한다.

Categories
KPOP Single Single

폴킴 ‘찬란한 계절’ (2021)

평가: 3/5

폴킴이란 가수가 빛을 보기 시작한 건 달콤한 ‘비’가 내린 이후다. 무명 시절에 발매했던 곡 ‘비’가 그의 음악 인생에 전환점이 되었던 사실을 녹여내듯 이번 신곡에서 화자의 찬란했던 순간을 ‘비가 내리는’ 여름에 비유했다. 지나간 여름, 즉 헤어진 전 연인을 향한 후회와 그리움은 감성적인 가을 날씨에 어울릴만한 사운드를 타고 잔잔하게 전해진다.

쓸쓸하고도 아련한 멜로디를 주조한 건 프로듀서 구름이다. 과거 혼성 듀오 치즈로 활동하다 현재는 백예린과 함께 록 밴드 더 발룬티어스를 결성한 그는 장르에 국한되지 않은 이력만큼 아티스트 맞춤형 작곡을 선보인다. 악기는 피아노 연주와 미디로 작업한 비트뿐이지만 주인공의 목소리를 돋보이게 하면서 본인의 음악색을 적절히 덧입혀 상생을 이룬다. 그간의 행보와 큰 차이는 없지만 여전히 ‘모든 날, 모든 순간’이 아름다운 폴킴의 계절은 영롱한 광채를 품는다.

Categories
Album KPOP Album

있지 ‘Crazy In Love’ (2021)

평가: 2.5/5

‘달라달라’로 쾌조의 출발을 알렸던 있지의 여정은 순탄하게 흘러가는 듯했다. 그러나 난해한 사운드로 글로벌 시장을 노렸던 ‘Not shy’부터 조금씩 경로를 이탈하더니 주체적이고 당당한 ‘나’에서 ‘마피아’라는 특정 타자로 분했던 < Guess Who >에서는 방향의 좌표마저 잃어버린 모습이었다. 그룹을 지탱해 온 정체성마저 흔들리는 혼돈의 시기에 내놓는 첫 정규앨범은 정체된 성장세를 회복하기 위한 고민이 엿보이는 결과물이다.

전작의 혹평을 만회하기 위한 정공법으로 초심을 택했다. 그룹의 대표곡 ‘달라달라’와 ‘Wannabe’를 탄생시킨 별들의 전쟁과 다시 손을 잡고 힙합, 라틴, 뭄바톤이 합쳐진 화려한 사운드로 성공 공식을 또 한 번 따르고자 한다. 타이틀곡 ‘Loco’는 히트곡의 형태를 답습하지 않는다는 점에서는 긍정적이나 2000년대에 머물러 있는 듯한 뽕끼 어린 멜로디가 후렴구에 등장하며 몰입을 떨어뜨린다. 한껏 미쳐야 하는 곡이지만 튀는 구간 없이 안전하게 흘러가는 구성을 취해 저돌적인 메시지를 생동감 있게 전달하지 못한다.

타이틀곡이 끊은 불안정한 시작은 무던한 수록곡들의 전개를 통해 여유를 되찾는다. 테일러 스위프트가 떠오르는 기분 좋은 멜로디의 틴 팝 ‘Sooo lucky’는 있지를 상징하는 긍정적인 에너지를 한껏 발산하며 벅차오르는 리듬을 활용해 드라마틱한 효과까지 살린다. 몽환적인 건반 연주에 호소력 짙은 보컬을 조명한 ‘Love is’, 이매진 드래곤스의 ‘Thunder’를 연상시키는 톡톡 튀는 박자감의 ‘Chillin’ chillin’’ 등 산뜻한 기운을 지닌 곡들에서 자연스러움이 묻어난다.

밝은 팝 장르에서의 소화력이 상대적으로 뛰어남에도 전작에 이어 여전히 힙합에 포커스를 둔다. 미국 여성 래퍼 사위티(Saweetie)의 ‘Best friend’와 비슷한 ‘Swipe’는 틱톡에서 인기를 끌 법한 사운드의 전형에 가깝고 ‘#Twenty’는 빠른 템포의 트랩 비트와 래핑이 엉성한 조화를 이룬다. 한마디로 전문 래퍼가 아닌 멤버들의 어색한 랩과 곡이 부조화를 일으킨다. Z세대 다운 솔직한 가사로 위트를 더했지만 소재의 재미만으로는 분명한 한계가 있다.

남들보다 일찍 맞이한 성공은 이른 성장통이 되어 돌아왔다. 당당한 틴프레시 이미지를 기반으로 발랄한 댄스 음악을 넘어 스펙트럼의 확장을 시도했으나 그룹에게 맞아떨어지는 해답은 여전히 탐색 상태에 놓여있다. 향후 안정적인 포지셔닝을 위해 강박적으로 콘셉트와 장르 변화에 신경을 기울이고 있지만 일정한 틀에 이들을 끼워 맞추려는 행보는 오히려 그룹의 색깔을 가리고 있다. 그룹을 관통하는 키워드인 ‘난 나야’가 자연스럽게 돋보일 때, 있지는 진정으로 미칠 수 있다.

– 수록곡 –
1. Loco
2. Swipe
3. Sooo lucky
4. #Twenty
5. B[oo]m-boxx
6. Gas me up
7. Love is
8. Chillin’ chillin’
9. Mirror
10. Loco (English ver.)
11. 달라달라 (Inst.)
12. Icy (Inst.)
13. Wannabe (Inst.)
14. Not shy (Inst.)
15. 마.피.아. In the morning (Inst.)
16. Loco (In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