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KPOP Single Single

김남주 ‘Bird’ (2020)

평가: 2/5

에이핑크 출신 김남주의 솔로 데뷔 작품 ‘Bird’는 무난한 작품이다. 정은지와 함께 팀의 리드 보컬을 담당할 정도이니 가창에서는 아쉬움은 크게 느껴지지 않는다. 다만, 곡의 흡인 요소가 떨어진다는 인상이 짙다. 옅게 깔린 트랩 비트를 기반으로 구성된 전체 곡의 구성과 진행은 어딘가 모르게 심심하다. 강렬한 인상의 커버와는 상반된다는 느낌이 들 정도로 하려다가 만 기분이다. 솔로이스트로서 새로운 모습을 보이고자 했지만, 다수 대중의 선택을 받을지는 미지수다. 신에서는 비슷한 장르의 강자들이 즐비하다.

Categories
KPOP Single Single

에이핑크(Apink) ‘덤더럼'(2020)

평가: 3/5

2018년과 그 이듬해에 낸 전작 ‘1도 없어‘와 ‘%%(응응)‘으로 청순한 이미지를 벗어나 새로운 가능성을 증명하려 했던 에이핑크가 1년 3개월여 만에 발매한 미니앨범 < LOOK >의 타이틀이다. ‘덤더럼’은 앞선 두 곡을 담당한 프로듀서 팀 블랙아이드필승과 전군을 다시 전면에 내세우며 그 기조를 이어간다. 변화 이전의 에이핑크가 차용한 작법이 과거를 빌려와 친숙한 느낌을 주는 데 주력했다면 같은 문법을 선택한 이번 노래는 난해하다. 다만 낯선 음악이 주는 감상은 불편이 아닌 신비로운 체험에 가깝다.

일렉트로니카 기반의 댄스 넘버 ‘덤더럼’은 ‘거짓말 같다고 말하지 마’라며 끝 음을 의도적으로 끊는 마디 구성과 두 번째 후렴구의 배경을 채우는 애드리브 등 고전적인 방식을 꺼냈다. 레트로란 큰 틀에서 멜로디 진행을 유지한 채 곡을 관통하는 라틴 분위기를 두 번째 절로 진입하기 전 동양적으로 환기하고, 편곡을 절제하며 목소리를 강조하는 브리지를 지나 등장하는 신시사이저 리드 등 계속된 변주가 신선도를 유지한다. 생소한 변화 속에 흔들릴 수 있던 곡을 반복되는 가사 ‘덤더럼 덤덤’과 신시사이저 라인으로 통일성을 얻어 균형을 잡는다.

10년이란 시간 속 에이핑크는 그들에게 각인된 대중의 시선을 바꾸기 위해 노력했고 의문스러웠던 시도들이 ‘덤더럼’을 통해 설득력을 얻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