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KPOP Single Single

크래비티(Cravity) ‘Boogie woogie’ (2022)

시원한 반란을 시도한다.
★★☆

평가: 2.5/5

스타쉽 엔터테인먼트의 9인조 보이 그룹 크래비티가 시원한 반란을 시도한다. 블루스 장르에서 따온 곡 명 ‘Boogie woogie’가 펑키함을 예고하고, 기대에 걸맞게 신나는 반주가 현란한 베이스 워킹과 금관악기로 화답했다. 뭄바톤과 트랩 등을 섞은 ‘Adrenaline’에 비해 분명 정돈된 모양새다.

그 여파로 창의력을 위시한 그룹의 지향이 점차 옅어진다. 피아노와 베이스 라인이 주도권을 잡은 음악은 방탄소년단의 향기를 풍기고, 활력 넘치는 이미지는 같은 영토에 오래도록 군림한 세븐틴과 겹친다. 정식 앨범을 발매하기 전, 숏폼 동영상과 함께 선공개 영어 싱글로 해외 시장을 겨냥하는 전략 역시 답습이다. 간만에 등장한 소년들의 청량미를 잘 머금었으나, 시대에 균열을 낼 만한 명분은 부재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