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ies
소승근의 하나씩 하나씩 Feature

헤비메탈로 춤을 추게 만든 밴 헤일런

“뭐? 헤비메탈에 춤을 춰?”

Categories
소승근의 하나씩 하나씩 Feature

우리나라에서는 자주 들을 수 없는 1970, 80년대 펑크(Funk)의 명곡들

우리가 직접 찾아서 듣지 않는 한 들려지지 않는 펑크(Funk)의 명곡들은 많습니다. 그동안 어두운 지하실에서 연명하고 있는 펑크(Funk)의 명곡들을 밖으로 꺼내 빛을 비추어보려 합니다.